UPDATE : 2024.2.1 목 12:57

“별빛축제로 무더위를 날려 보내세요”

심덕구 이천예총 이천시지부장 양동민 기자l승인2010.06.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예산 증액돼 별자리 부채 만들기, 소통길 체험 등 운영

회를 거듭할수록 인기를 얻고 있는 설봉산 별빛축제 ‘한 여름 밤 별 하나의 추억과 사랑, 詩’의 축제가 열린다. 오는 7월 3일부터 8월 21일까지 매주 토요일 저녁 8시부터 국악, 무용, 연예,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 공연을 선보이는 2010년 설봉산 별빛축제는 ‘한 여름 밤 설봉산 별빛아래 펼치는 행복 공간’이라는 주제로 화합과 소통의 장을 마련한다. 지역예술인과 다른 지역 예술인들이 한자리에 서서 이천지역 문화예술발전을 도모하는 설봉산 별빛축제를 준비하고 있는 이천예총 심덕구 지부장을 만나 설봉산 별빛축제 준비상황 등을 들어본다.

1. 벌써 7회째를 맞는다. 설봉공원 별빛축제의 인기 비결은.

한여름밤 더위에 지친 시민들이 넓게 트인 야외공연장에서 수준 높은 공연을 보면서 무더위를 날려 버릴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 것이 인기의 비결입니다. 특히 공연축제이기 때문에 시민들이 감동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연진행이 시민이 사랑하는 이유인 것 같습니다.

2. 시민들의 인기 속에 7회를 거쳐 오면서 어려웠던 점은.

축제기간이 2개월(8주)에 걸쳐 이루어지기 때문에 장기페이스에 대한 호흡조절이 가장 어렵습니다. 예산의 사용도 밀도있게 집행하지 못하는 부분에서 비용대비 효과가 떨어지는 부분도 있고, 외부의 사회적(정치. 경제. 스포츠)요소 변화에 따라 홍보와 진행의 방법울 달리해야하며, 순발력 있게 대처해야 하는 상황이 어려운 점이라 할 수 있습니다.

3. 7회 별빛축제 예산이 많이 증액됐다. 예산 규모와 특별히 공을 들인 공연이 있다면.

올해는 지난해에 비해 4천만원이 증액되었습니다. 시스템(음향, 조명, 특수효과) 부분과 부대행사 (별자리 부채 만들기, 소통길 체험)를 확대 운영했습니다. 또한 지역예술인들과 외부 검증된 작품이나, 예술인들의 공동 무대 연출로 지역예술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4. 시민들의 문화 욕구와 지역 예술인들의 수준은.

5회 정도까지는 많은 시민들이 대중가수의 콘서트를 보러 오셨지만, 수준 높은 공연물에 대한 선호도가 올라가면서, 지금은 별빛축제에 섭외된 공연물들을 모두 좋다고 하십니다.

지역예술인들도 별빛축제 무대를 통해 시민들의 문화 욕구에 부응하기위해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면서 지역예술과 시민문화욕구가 동반 상승하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5. 앞으로 별빛축제가 추구해 나갈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는.

전국적으로 많은 축제가 있지만 여름축제 밤의 축제는 손에 꼽습니다. 하드웨어로서 명실상부한 전국축제, 공연축제, 여름축제, 밤의 축제로서 자리매김하기위해 장르의 선택과 집중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예를 들면 송도 락 축제나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처럼, 어떠한 장르를 선택하든 지역예술의 견인차 역할은 선행돼야 합니다. 소프트웨어적 측면에서는 밤의 문화와 놀이 부분을 도입해 축제의 영역을 확대해야 할 것입니다. 물론 여기에는 예산이 수반돼야 하겠죠.

6. 마지막으로 시민 여러분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는.

이천예총에서 진행하는 별빛 축제가 7회를 맞이하는 동안 시민여러분의 사랑과 관심이 있었기에 지금의 자리매김을 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감사의 마음을 전함과 동시에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리며, 올해도 별빛축제와 함께 무더위를 날려버릴 수 있길 기대합니다.
양동민 기자  coa007@2000n.net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이천시 신둔면 도자예술로99번길 69, 2층  |  대표전화 : 031)636-1111, 637-1314  |  팩스 : 031-632-258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0174  |  등록일 : 1993.11.11  |  발행인·편집인 : 조항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항애
Copyright © 2008 - 2024 이천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cjn25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