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20 금 15:47

동화 읽히기

이천저널l승인2011.07.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강인태 엔키즈어린이집 대표
늦둥이 작은 아들을 낳고 육아에 관심을 갖기 시작하면서 그림책과 동화책 읽기에 관심을 가지게 됐다. 아내는 결혼 전부터 책을 많이 읽었다. 큰 아이 낳고 병원에서 산후조리하면서 책을 읽고 있었는데 그 모습을 보고 약간의 존경심을 느꼈었다.

이천에서 학교를 다닌 나는 집이 어려워 책을 접할 기회가 많지 않았고, 책읽기에는 관심이 별로 없었다. 하지만 그 이후 책은 사업과 인생 전반에 있어 나에게도 많은 영향을 미쳤다.

큰 아이는 일에 바빠 언제 성장하는지 모르게 지나갔다. 하지만 작은 아이는 늦둥이라 늘 나와 같이 놀았고 침대에서 잠들기 전에 거의 매일 책을 읽어줬다. 책 읽어주기를 하면서 유아책의 다양성에 놀랐고 아이에게 주는 큰 영향력에 정말 많이 놀랐다. 그 때 느꼈던 동화책에 관한 생각을 써보고자 한다.

첫째, 세계적 명성을 가진 동화책을 구입하라.
와이프는 동화책을 취미삼아 구입해 아이 눈에 보이는 곳에 놓아 주었다. 책은 주로 인터넷에서 전집이 아닌 단행본으로 구입했다. 큰 아이 때는 전집을 구입해 읽어줬는데 책의 내용이 대부분 재미가 없고 조잡해 아이가 흥미를 못 느꼈고 나도 많이 실망을 했다.
작은 아이는 책의 내용, 그림이 다양하니 재미있었는지 많은 관심을 보였다. 책은 각 나라의 환경, 문화, 역사, 생활방식을 담고 있다. 그래서 나도 흥미를 가지고 읽어 주었고 이후 아이의 상상력을 키우고 언어이해 능력에 많은 도움이 됐다고 생각한다.

둘째, 책에 관심을 갖게 만들어라.
와이프는 책 읽기를 강요하지 않았다. 다양한 책을 많이 구입해 아이가 머무는 곳에 책을 깔아 놓았다. 책의 그림이 세련되고 재미있어 자연스럽게 아이는 관심을 가지게 되고 책을 펴고 놀게 됐다.
전집류는 일부의 좋은 책이 포함돼 있으나 판권문제로 대부분의 책은 단순하고 색감이 뛰어나지 못해 아이들의 관심을 끌지 못한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책의 그림은 예술성이 뛰어나고 아이들의 상상력을 끄는 그림과 내용을 담고 있다. 따라서 아이들이 쉽게 흥미를 느끼고 그림과 내용을 통해 상상력을 키울 수 있다고 생각된다.

셋째, 침대에서 책을 읽다 잠들게 하라.
초등 6학년인 막내아들과 지금도 가끔 같이 잠을 잔다. 어릴 적엔 밤마다 내가 책을 읽어주면서 그 내용을 묻고 대답하다 잠이 들었다. 나도 아이 덕분에 정말 많은 동화책을 읽을 기회를 가져 너무 행복했고 책에 관한 지식을 많이 얻게 됐다. 아들은 한글을 그림책을 통해 문장으로 터득했고 책 읽는 속도도 남보다 빠르다. 요즘은 책읽기보다 게임에 더 흥미를 가지게 됐지만 매주 일요일과 방학에는 매일 도서관에 간다.

넷째, 책의 내용을 묻고 대답하면서 상상력을 키워줘라.
유명한 책을 보면 그림의 색채감이 뛰어 날 뿐 아니라 다양한 문화를 담고 있다. 또한 스토리가 뛰어나 아이들의 상상력 키우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 화려한 비늘을 가진 물고기 이야기, 곰 잡으러 가서 벌어지는 이야기 등 아이의 상상력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좋은 내용을 담고 있다. 게다가 우리와 환경이 다른 여러 나라의 생활방식과 문화를 자연스럽게 이해하고 흡수할 수 있어 좋다.
21세기에는 좋은 대학을 나온 직원보다 상상력이 풍부하고 새로운 것을 창조할 수 있는 직원을 선호하게 된다고 한다. 빌게이츠도 어렸을 때 동네 도서관에서 책에 묻혀 지냈고 지금도 자기 저택에 큰 도서관을 가지고 있다고 알려져 있다.

책 읽기를 유아시절에 습관화시키면 참 좋겠다고 생각한다.

 

 

이천저널


이천저널  icjn@paran.com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이천시 신둔면 도자예술로99번길 69, 2층  |  대표전화 : 031)636-1111, 637-1314  |  팩스 : 031-632-258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0174  |  등록일 : 1993.11.11  |  발행인·편집인 : 조항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항애
Copyright © 2008 - 2019 이천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cjn25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