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9.21 목 10:02

막판선거전 세몰이유세 총력전

정당별 무소속 연대 등 선거전 마무리 ‘결과만’ 이천저널l승인2010.06.0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최선을 다했으므로 이제는 결과만 기다릴 뿐이다. 선거운동기간동안 보내준 성원에 감사드리며 당선돼서 지역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

선거를 하루 앞둔 1일 이천지역은 막판 선거열기로 뜨거웠다. 더욱이 저녁이 되면서 각 정당별로 또는 무소속 연대 후보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마지막 유세전을 전개하면서 마지막 세몰이에 나섰다.

한나라당은 터미널 앞에서 조병돈 이천시장 후보를 비롯한 도의원 후보, 시의원 가,나선거구 후보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마지막 유세전을 펼쳤다. 이날 후보자들은 “선거운동 기간동안 보내준 성원에 감사한다”며 “한나라당 후보가 모두 당선될 수 있도록 지지해달라”며 막판 지지를 호소했다.

또 국민참여당 엄태준 이천시장 후보도 터미널 앞에서 국민참여당 시의원 후보, 유시민 경기도지사 후보 선거운동원과 민주당 일부 후보들이 참석한 가운데 마지막 유세전을 펼쳤다. 이날 엄 후보는 “시민이 주인되는 이천시를 위해 지지해달라”고 호소했으며 유세전이 끝나자 중앙로 문화의 거리로 이동해 당원들과 운동원, 지지자들이 하나되는 선거운동을 펼쳤다.

민주당은 시장통 입구에서 이규화 도의원 후보와 전춘봉 시의원 후보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마지막 유세전을 펼치면서 “그동안 보내주신 성원에 감사하다”며 “반드시 당선돼 이천지역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마지막 지지를 호소하고 거리홍보를 나서기도 했다. 특히 정당후보에 비해 외로운 선거전을 치러왔던 무소속 연대 후보자들은 복개도로 킴스클럽 앞에서 마지막 합동유세를 통해 지지를 호소하면서 ‘이천의 자존심을 살리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무소속 이재혁 도의원 후보를 비롯해 이천시의원 가,나선거구 무소속 후보자들과 선거운동원 지지지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후보자들은 “원칙도 없는 공천을 자행한 이천한나라당에 철퇴를 가하기 위한 엄중한 심판을 바란다”며 “무소속이라는 어려운 길을 갈 수 있도록 도와준 시민들의 성원에 감사한다”며 마지막 유세를 마치고 중앙통 문화의 거리를 이동하면서 선거운동을 펼쳤다.

또 미래연합 이숙열 도의원 후보와 이주홍 시의원 후보도 실버로타리에서 마지막 유세전을 갖고 “미래연합 후보자들이 당선될 수 있도록 지지해 달라”며 마지막 선거유세를 전개했다.
이천저널  icjn@paran.co.kr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이천시 신둔면 도자예술로99번길 69, 2층  |  대표전화 : 031)636-1111, 637-1314  |  팩스 : 031-632-258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0174  |  등록일 : 1993.11.11  |  발행인·편집인 : 조항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항애
Copyright © 2008 - 2023 이천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cjn25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