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0.27 화 17:12

이천시립월전미술관《눈으로 떠나는 여행: 화가와 여행 그리고 풍경》展 개최

이천저널l승인2020.09.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천시립월전미술관(관장 장학구)은 2020년 가을 기획전으로 《눈으로 떠나는 여행: 화가의 여행 그리고 풍경》전을 개최한다.

전시는 현대 실경산수화를 본격적으로 다루는 최초의 전시로 이천시립월전미술관 1, 2, 3, 4전시실에서 한국화 대표작가 14인이 그린 한국, 중국, 유럽, 중앙아시아의 풍경을 다룬 다양한 작품 40여점이 소개된다. 9월 24일(목)부터 11월 22일(일)까지 약 두 달간 진행된다.

이번 전시는 해외여행은 물론 국내 여행도 어려워진 펜데믹 시대에 국내외의 명소와 아름다운 풍광을 다룬 한국화 작가들의 명작을 통한 간접적인 시각 여행을 제공하려는 의도로 준비되었다.

우리 시대를 대표하는 한국화 작가 14인의 독특한 표현방식으로 그려진 국내외의 다채로운 경치를 통해 실제 여행 이상의 감흥과 힐링을 얻을 수 있는 기회를 가진다.

또한 이는 그간 충분히 주목받지 못했던 오늘날 실경산수화의 양상과 특징, 여행과 미술의 관계를 조명하는 학술적 의미도 지닌다.

○ 우리나라의 명소와 자연
 - 서울역과 인근, 남산 타워가 자리한 남산 등 현대의 문물이 등장하는 풍경부터 포석정, 태종대 등 인문 · 역사적 장소의 풍경 그리고 설악산, 대둔산 등 대표적인 명산과 단양팔경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산수화의 모습이 각 작가의 개성적인 표현방식에 의해 재탄생했다.

○ 한국의 바다와 섬
  - 바다나 섬으로의 여행은 선박이 발달하지 않았던 과거에는 일반적이지 않았다. 20세기 들어 산업기술의 발달과 함께 선박이 발달하고 보편화되면서 바다와 섬으로의 여행도 급격히 증가했다. 자연스럽게 조선시대까지 그림의 제재로 잘 다루어지지 않던 바다와 섬도 중요한 제재로 등장했다. 도시나 내륙의 경치와는 다른 시원하고 탁 트인 풍경을 작가들의 눈과 손을 통해 엿볼 수 있다.

○ 중국의 다양하고 광활한 경치
- 코로나19 상황으로 현재는 가기 어려운 중국은 오래 전부터 아름다운 자연 풍경의 보고와도 같은 곳이었다. 조선시대의 화가들도 사행과 같은 공무상의 여행을 통해 중국을 방문하고 그곳의 풍경을 그리기도 했지만, 그것은 전체로 보면 지극히 예외적인 것이었다. 현대에 들어 중국으로의 여행이 자유로워졌고, 화가들은 만리장성, 상해 외탄, 황산, 계림, 장가계와 같은 다양한 명소를 화폭에 담아냈다. 한국이 아닌 외국의 이국적인 경치를 그리면서 화가들도 특유의 표현방식으로부터 조금 더 벗어나 보다 분방한 화면을 만들기도 했다.

○ 이국적인 외국의 경치
- 오늘날 화가들은 달라진 현대의 상황 속에 유럽과 같은 서양은 물론 차마고도와 같은 중앙아시아 지역까지도 방문하면서 그림의 주제로 삼게 되었다. 결과적으로 유사성이 큰 동아시아의 다른 국가와 달리 이국적 매력이 한층 두드러진다. 화가들 역시 평소와 다른 새로운 주제를 다루면서 보다 파격적인 선과 색, 구성을 취했다.

이번 전시는 우리시대 대표적인 한국화 작가 14인이 그린 국내외의 실경산수화를 통해 이제 유행이 한참 지난 것으로 여겨졌던 수묵채색화의 산수화가 어떻게 현대적으로 바뀌었으며, 또 맑은 먹과 깊은 채색을 통해 얼마나 아름다운 화면을 보여줄 수 있는지, 이것이 얼마나 시각적 편안함과 자유로움, 심리적 감흥을 줄 수 있는지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눈으로 여행을 떠나보자.


이천저널  icjn258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이천시 신둔면 도자예술로99번길 69, 2층  |  대표전화 : 031)636-1111, 637-1314  |  팩스 : 031-632-258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0174  |  등록일 : 1993.11.11  |  발행인·편집인 : 조항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항애
Copyright © 2008 - 2020 이천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cjn25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