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21 금 15:16

이천에서 만나는 기독교 3.1운동

3.1운동 100주년 기념 ‘경기 이천 기독교 1919’ 전시회 이천저널l승인2018.08.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천시 대월면 초지리에 자리 잡고 있는 한국기독교역사박물관에서는 8월 23일부터 12월 30일까지 3.1운동 100주년 기념 ‘경기 이천 기독교 1919’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 전시에는 이병주 선생의 3.1운동 체험수기 등 실물자료 40여 점을 비롯해 초기 기독교회사 사진자료 100여 점을 전시한다.

2019년은 민족독립을 위해 일제의 식민지배에 저항해 일으킨 거국적 시위인 3.1운동이 일어난 지 100주년이 되는 해다. 그 99주년이 되는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을 준비하고 여는 의미를 담아 한국기독교역사박물관에서는 올해 ‘경기 이천 기독교 1919’라는 주제의 전시회를 준비했다.

전시회 관계자는 “이천시와 경기도에서 일어난 3.1운동 기독교 인물과 역사를 지역교회사를 통해 살펴보며, 특히 한말 기독교 선교가 시작된 이후 민족주의 신앙을 갖게 된 기독교인들이 민족 수난의 현실 속에서 3.1운동을 통한 참여와 희생을 돌아보고, 그 날의 역사적 의미를 되살리고자 한다”며 “2019년 3.1운동 100주년을 위한 예비이자 다음 기획 전시로 준비 중인 ‘북한교회를 포함하는 한반도 전체의 3·1운동의 이야기’를 박물관이 속한 지역사회 이야기로부터 그 깔때기를 통해 들여다보듯 펼쳐보겠다”고 말했다.

기독교 복음을 받아들인 초기 기독교인들은 ‘자유와 평등’의 관점에서 봉건적 신분철폐와 남녀평등을 실천했고 자유와 해방의 관점에서 일제의 침략과 지배에 저항하는 민족운동에 참여했다.

1919년 서울을 중심으로 시작 된 3.1운동은 들불처럼 번져나갔고, 경기도 지역에서도 도민들에 의한 만세운동이 활발하게 전개됐다.

경기지역으로 확산된 3.1운동은 그해 5월 말까지 25개 지역에서 도내 만세시위를 일으켰는데 이때 집회 횟수는 303회로 기록되며 참가인원도 6만8천100명에 이르렀다.

격렬했던 시위의 양상만큼 일제의 탄압도 잔혹해서 사망자가 1천469명, 부상자는 2천677명으로 집계되었고, 당시 체포됐던 사람의 수가 4천 220여 명으로, 당시 경기도 민중의 독립의지가 얼마만큼 뜨거웠는지 가늠할 수 있다.

그 중에서도 경기도 수원군은 전국에서 가장 활발하고 치열한 만세운동이 벌어진 곳이었다. 특히 제암리교회 사건은 3.1운동기간에 일어난 일본의 만행과 우리 민족이 받은 수난의 대표적인 사건으로 기록되며, 특히 그 중심에 교회가 있었다.

아울러 이천지역과 가까운 여주, 양평지역 등지에서도 앞으로 더 발굴돼야 될 기독교 3.1운동의 이야기가 산재해 있다. 그 중에는 수원 삼일학교의 이하영 목사, 임면수 목사, 양평의 박동완 목사, 이천 태생의 전덕기 목사, 이천중앙교회의 구연영(구춘경) 담임전도자, 여주의 장춘명 목사, 이천의 이강우 목사, 한창섭 목사, 수원 종로교회의 김세환 목사 등 주요 인물들의 이야기가 있다.

특별히 이번 전시는 ‘2018 지역문화예술플랫폼 사업과 맞춤형 사업’의 일환으로 경기도와 이천시의 지원을 받았으며, 경기도·이천시의 향토자료로서의 기독교역사자료를 살펴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한편 특별 프로그램으로 이천시 도자예술과 접목시킨 ‘도판에 새긴 민족사랑, 나라사랑’ 행사와 3.1운동 당시에 사용됐던 태극기를 목판에 한지를 탁본해서 만드는 태극기 만들기 행사가 진행된다.

전시회 관계자는 “오래된 사진자료와 실물 전시물들을 통해 한국 교회 초기 역사 속에 숨겨진 이야기를 발견하고, 민족의 아픔을 외면하지 않고 그 중심에서 나라사랑, 민족사랑의 정신을 이어온 3.1운동의 정신이 한국교회에 새로운 빛으로 비춰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천저널  icjn258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이천시 부악로 30-73, 201호(중리동)  |  대표전화 : 031)636-1111, 637-1314  |  팩스 : 031-632-258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0174  |  등록일 : 1993.11.11  |  발행인·편집인 : 조항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항애
Copyright © 2008 - 2018 이천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cjn25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