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9 금 15:01

이천아트홀, “MUSIC IN THE DARK” 공연

오는 20일 ‘장애인의 날’ 기념 세계 유일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 공연 이천저널l승인2018.04.11l수정2018.04.11 16: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천아트홀이 오는 20일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세계 최초의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인 ‘한빛예술단’과 함께하는 감동의 무대를 아트홀 대공연장을 통해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악보를 볼 수 없는 시각장애인 연주자들이 전곡을 외워 연주하는 무대로 공연장을 찾은 관객에게 ‘귀가 아닌 가슴으로 듣는 클래식’을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선사할 것이다.

악보와 지휘봉이 없는 오케스트라 - 한빛예술단

2003년 창단된 한빛예술단은 시각장애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 각고의 노력과 서로에 대한 사랑으로 장애를 극복한 세계최초, 최고의 실력을 갖춘 ‘전문연주단’이다. 한빛예술단은 창단 후 매해 국가 주요행사 및 청소년, 군부대 장병, 그리고 해외 교민들을 찾아가는 다양한 공연활동을 통해 시각장애의 한계를 극복한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며 장애인식개선과 인성 함양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러시아 상트 페테르부르크 국제 페스티벌 초청공연, 워싱턴DC 케네디센터 공연, 한·중 수교 20주년 기념음악회를 중국 북경에서 개최 하는 등 전 세계를 대상으로 대한민국 장애인 예술의 위상을 알리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어둠을 뚫고 울리는 감동의 연주 - MUSIC IN THE DARK

2015년 러시아 초청공연 당시 “듣는 사람 모두를 소름 돋게 하는 연주를 한다”는 평가를 받았었던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한빛예술단’의 이번 공연 ‘MUSIC IN THE DARK’는 악보를 볼 수 없는 시각장애인 연주자들의 특성상 약간은 독특한 형태로 꾸며진다. 눈으로 악보를 볼 수 없기에 모든 곡을 외워야 하고 또한 지휘자가 보내는 신호를 볼 수 없기 때문에 단원들은 귀에 수신기를 통해 지휘를 전달받는다. 지휘자 역시 말로 지휘해야하기 때문에 일반 오케스트라와는 완전히 다른 자세로 지휘를 진행한다.

특히, ‘무대와 객석’ 공연장 전체에 내린 칠흑 같은 어둠을 뚫고 한줄기 빛처럼 울려 퍼지기 시작하는 오케스트라의 연주는 공연장을 찾은 관객에게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음악이 주는 감동을 넘어서는 거대한 울림을 선사할 것이다.


이천저널  icjn258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이천시 부악로 30-73, 201호(중리동)  |  대표전화 : 031)636-1111, 637-1314  |  팩스 : 031-632-258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0174  |  등록일 : 1993.11.11  |  발행인·편집인 : 조항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항애
Copyright © 2008 - 2018 이천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cjn2580@hanmail.net